KMLE 의학 검색 엔진 코로나 때문에 기초의학 교수도 대량 해고되는 시대가 올까...

박경한 | 2020.04.12 13:50:27 | 목록으로 건너뛰기

사이버 강의가 대세인 시대에..


초중고 강의는 전국 공통으로 EBS에서 진행하고, 각 학교 교사는 개별 상담지도와 강의 피드백과 실습만 담당하게 하자..는 주장이 있더군요.


그런데 대학 강의도 초중고처럼 전국에서 전공마다 강의 잘 하는 교수를 몇 명씩만 뽑아서 EBS로 하고, 개별 대학 교수는 실습과 연구만 담당하도록 하자..는 주장도 있군요.


그러니까 의대 해부학은 전국 의대에서 서너 명만 뽑아서 강의를 하게 하고, 각 의대에선 실습과 피드백으로 수업... 시험도 전국 공통으로 보고..


그렇게 되면 의대마다, 특히 사정이 안 좋은 소규모 지방의대는 기초교수를 대거 해고하거나 월급을 왕창 깎을 것 같습니다. 당장 저부터 해당되겠죠. 뭐 학생 등록금은 싸진다는 장점이 있지만요. 하지만  소위 일류 의대는 자체적으로 강의를 하겠다..고 할 수도 있겠군요. 강원의대 해부학 교수 강의는 못 믿겠다.. 뭐 이렇게..


아니면 소규모 지방의대들이 연계해서 사이버 강의를 하고 교수를 줄일 수도 있다고 봅니다. .


당연히 병원 교수는 타격이 없을 겁니다.


그리고 북한에 코로나가 창궐해서 북한 주민이 대거 월남하고 군인들이 탈영하면서 얼떨결에 남북통일이 될 가능성도..


이미, 그리고 앞으로도 거의 모든 직업이 큰 타격을 받겠지만, 제 생각엔 당장 피해를 볼 특이한 직업으로는... 프로스포츠 선수들이 대거 실직하거나 연봉이 엄청나게 낮아질 것 같습니다. 프로스포츠가 왜 필요합니까. 그냥 직장 다니면서 저녁에 훈련하고 주말에 시합하면 되잖습니까? 그 다음은 스포츠 기자들이 해고될 듯....


댓글 [2]

목록 스크랩 수정 삭제
2 / 213